뉴스 > 정치

軍수송기 오늘 새벽에 태풍 피해 사이판에 급파…"노약자 우선 이송"

기사입력 2018-10-27 08: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태풍 '위투'의 영향으로 큰 피해를 본 사이판에 발이 묶인 관광객과 교민을 긴급 이송하기 위한 군 수송기 1대가 27일 새벽 사이판으로 출발했다.
공군 관계자는 "오늘 새벽 3시 20분 C-130 수송기 1대가 사이판으로 출발했다"면서 "괌에 들러 급유를 받은 뒤 사이판으로 가서 고립된 관광객과 교민들을 괌으로 이송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오늘 사이판에서 괌으로 두 차례 이송을 진행할 계획인데, 현장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이판에는 태풍피해로 임시공항이 폐쇄돼 1800여 명으로 추정되는 한국민 여행객들이 항공 운항 재개를 기다리며 대기 중이다. 이들은 수송기로 괌으로 이송된 뒤 국적기를 이용해 인천국제공항으로 귀환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사이판 출발 준비하는 공군 수송기<br />
<br />
    (서울=연합뉴스) 태풍 '위투'로 사이판에 고립된 우리 국민의 이동을 위해 공군 제5공중기동비행단 소속 C-130H가 27일 새벽 김해기...
↑ 사이판 출발 준비하는 공군 수송기

(서울=연합뉴스) 태풍 '위투'로 사이판에 고립된 우리 국민의 이동을 위해 공군 제5공중기동비행단 소속 C-130H가 27일 새벽 김해기지에서 출발했다. 이륙에 앞서 구호품을 수송기에 싣고 있다. 2018.10.27 [공군제공]

phot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이륙 준비하는 공군 수송기<br />
<br />
    (서울=연합뉴스) 태풍 '위투'로 사이판에 고립된 우리 국민의 이동을 위해 파견되는 공군 제5공중기동비행단 소속 C-130H가 27일 새벽 김해...
↑ 이륙 준비하는 공군 수송기

(서울=연합뉴스) 태풍 '위투'로 사이판에 고립된 우리 국민의 이동을 위해 파견되는 공군 제5공중기동비행단 소속 C-130H가 27일 새벽 김해기지에서 이륙준비를 하고 있다. 2018.10.27 [공군제공]

phot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셀트리온 "동물실험 결과 긍정적…7월 말 사람 임상 목표"
  • 김태년 "발목 잡기, 박물관도 못 보낼 관행"
  • '강제추행 혐의' 오거돈 전 부산시장 오늘 구속 여부 결정
  • KBS 내 여자 화장실 '불법 촬영' 용의자 자수
  • 울산 도심에서 성난 소 난동…하교까지 연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