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JSA 비무장화 공동검증 마무리…이르면 내달부터 자유왕래 가능

기사입력 2018-10-28 18: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비무장화 조치에 대한 남·북·유엔군사령부 3자의 공동검증이 27일 완료됐다.
이에 따라 이르면 내달부터, 늦어도 연내에 JSA 자유왕래가 본격화될 전망이다.
이달 1일 시작된 JSA 비무장화 첫 조치인 지뢰제거 작업은 지난 20일로 끝났고, JSA 내 기존 초소·화기에 대한 철수 작업도 25일 마무리됐다.
이에 남·북·유엔사는 26~27일 비무장화 조치에 대한 '3자 공동검증'을 실시했으며 특이사항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남·북·유엔사 3자는 JSA 내 자유왕래에 대비해 신규 초소와 감시 장비를 추가 설치하는 작업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신규 초소를 설치하고 감시 장비를 조정해야 하며, 이에 대한 평가도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오현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더좋은미래, 이낙연 대 김부겸 '우려'…출마 자제 권유할까
  • 인천서 확진자 7명 추가…3명 '리치웨이' 연관
  • 재난지원금 예산 95.2% 지급…오늘 신청마감
  • 김해영 또 '금태섭 징계' 비판…이해찬 "민주적 당운영"
  • 이마트 트레이더스, 일회용마스크 2000만장 푼다
  • "새 잃어버려서" 8세 가사도우미 때려죽인 부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