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대통령, 15개 봉사·나눔 단체 청와대 초청…기부금 전달

기사입력 2018-12-07 1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문 대통령, 크리스마스 캐럴 부른 어린이 합창단과 함께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크리스마스 캐럴 부른 어린이 합창단과 함께 [사진출처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오후 국내 주요 기부금품 모집 및 나눔 단체 대표와 홍보대사 등을 청와대로 초청해 격려했다.
이날 초청된 단체는 구세군, 굿네이버스, 나눔국민운동본부, 대한결핵협회, 대한적십자사, 바보의 나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세이브더칠드런, 월드비전, 유니세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푸드뱅크, 푸르메,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 한국해비타트 등 15개다.
사회복지단체 대표들에게 인사말 하는 문 대통령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사회복지단체 대표들에게 인사말 하는 문 대통령 [사진출처 = 연합뉴스]
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청와대 본관 로비 양옆으로 도열한 기부단체 관계자들과 악수하며 인사했다.
청와대는 이번 행사를 두고 "15개 기부·나눔 단체가 한꺼번에 모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 부부는 'M

erry Christmas'라고 쓰인 장식물을 걸어 크리스마스트리를 완성하고 각 단체장 및 홍보대사, 기부자와 기념촬영을 했다.
기념촬영을 마친 문 대통령과 김 여사는 각 단체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행사가 모금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성폭행 당해” 가족에 털어놓은 50대 여성…경찰 수사 앞두고 극단적 선택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속보] '신당역 살인' 전주환, 스토킹 혐의 1심 징역 9년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돈스파이크 "마약 투약 인정…죗값 받겠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