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FAO "북한 올해 식량 64만t 부족…지원 필요 40개국에 포함"

기사입력 2018-12-12 07: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엔 산하 식량농업기구(FAO)는 올해 북한이 수입하거나 국제사회의 지원으로 메꿔야 하는 식량 부족량이 64만t에 달한다고 밝혔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12일 보도했다.
FAO는 최근 발표한 '작황 전망과 식량 상황' 올해 4분기 보고서에서 북한을 외부 지원이 필요한 40개 식량부족 국가에 포함하면서 이같이 밝혔

다.
3년 전인 2015년 12월에 발표된 보고서에 북한의 식량 부족량이 36만t으로 전망된 것과 비교하면 올해 약 2배로 늘어난 수치다.
보고서는 올해 북한에서 봄철 작황과 가을철 쌀 수확이 기대에 미치지 못해 대부분의 북한 가정이 식량부족을 겪고 있다고 소개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이번 국회는 '민생국회' 될까…의석 수로 누르겠다 vs 대통령 거부권 행사
  • 이화영 전 부지사 측근 영장 기각…'이재명 연관성' 수사 기로
  • 정치권, 휴일도 비속어 논란 갑론을박…"국격 무너져" vs "광우병 획책"
  • 연인 폭행·협박에 스토킹해도…'반의사불벌죄'로 처벌 면했다
  • 코로나 빗장 푼 홍콩…중국 본토는 언제쯤?
  • 러시아 동원령 대피에 핀란드 입국 제한…"우크라에 탱크도 팔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