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복지부, 박능후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 관련 발언 사과

기사입력 2019-12-03 09:46 l 최종수정 2019-12-10 10:05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의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 관련 발언이 논란이 일자, 보건복지부가 사과의 뜻을 밝혔습니다.

복지부는 어제(2일) 오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과드립니다"라는 글을 띄웠습니다.

해당 글에서 복지부는 "오늘 국회에서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의 발언으로 마음의 상처를 입으셨을 피해 아동과 부모님, 그리고 안타까운 마음으로 지켜보고 계시는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이날 오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신상진 자유한국당 의원으로부터 `성남시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 관련 대책에 대한 질의에 대한 답변에서 "사실을 확인해야겠다"면서도 "아이들의 성에 대해선 보는 시각에 상당히 차이가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전문가들 사이에선, 어른들이 보는 관점에서 성폭력으로 보면 안 되고 발달과정에서 나타난 자연스러운

모습일 수도 있는데 과도하게 표출됐을 때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의 문제가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박 장관의 이같은 발언을 접한 피해 아동 부모는 "장관님 손녀가, 장관님의 딸이 이런 일을 겪었어도 바지가 벗겨져서 그런 일 당했을 때도 발육 과정이라고 하실 수 있는지 정말 궁금하다. 시대가 변했다"라며 분노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