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정세균 총리, 목요대화에 '잠룡' 이재명·김경수 초대

기사입력 2020-06-30 10:43 l 최종수정 2020-06-30 1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목요대화에서 인사말 하는 정세균 총리 /사진=연합뉴스
↑ 목요대화에서 인사말 하는 정세균 총리 /사진=연합뉴스

여권의 잠재적 대권주자인 정세균 국무총리가 '목요대화'에 이재명 경기지사와 김경수 경남지사를 초청해 관심을 끕니다.

목요대화는 정 총리가 각계각층의 의견을 듣고 정책에 반영하고자 만든 대화체, 매주 목요일 열립니다.

오늘(30일) 총리실에 따르면 정 총리는 내달 2일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리는 10차 목요대화에 이재명, 김경수 지사와 강경화 외교부 장관, 김호기 연세대 교수를 초청했습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한 경제·사회, 국제관계 변화상을 전망하고 관련 대응 과제를 논의할 예정입니다. 두 지사와는 지자체의 방역 경험을 공유할 것으로 보입니다.

박원순 서울시장도 초청하려 했지만, 일정 문제로 불발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박 시장까지 참석했다면 여권 잠룡이 대거 운집하는 장면이 연출될 수도 있었습니다.

정 총리는 그간 목요대화의 존재감을 부

각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이어왔습니다.

초반(1∼6차)엔 포스트 코로나 관련 전문가 간담회로 진행하다 이후 청년 취업과 주거, 중장년층 복지 등 참석 대상과 주제를 국정 전반으로 확대했습니다.

노사정 대표자회의도 목요대화의 틀로 끌어들여 지난 18일엔 8차 목요대화를 겸해 노사정 대표자회의 2차 본회의를 주재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만취 승객 상대로 성폭행 시도한 택시기사…블랙박스 훼손까지
  • "불법 촬영물 지워줄게"…옛 연인 유인해 성폭행한 남성
  • "밀리면 끝장" 종부세 카드 꺼내든 민주당, '부동산 투기'와 전면전
  • '어차피 대표는 이낙연'? '어대낙' 다음은 누구?
  • 스위스 동물원 사육사, 관람객 앞에서 시베리아 호랑이에 물려 숨져
  • 유명 야구인 아들 수억원대 사기혐의 '구속'…피해자는 극단적 선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