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정세균 "3차 추경, 신속 집행"…통합당 "졸속 추경"

조창훈 기자l기사입력 2020-07-04 19:30 l 최종수정 2020-07-04 2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어제(3일) 국회에서 3차 추경안이 통과되자 정부는 오늘 임시 국무회의를 열어 신속한 예산 집행에 착수했습니다.
'졸속 추경'이란 비판을 이어온 미래통합당은 다음 주부터 시작되는 7월 임시국회에서 여당과의 결전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조창훈 기자입니다.


【 기자 】
정부 제출 29일 만에 어렵게 3차 추경안이 국회 문턱을 넘자 정세균 국무총리는바로 각 부처에 조속한 예산 집행을 당부했습니다.

▶ 인터뷰 : 정세균 / 국무총리
- "이제 추경의 효과 또한 역대 최대가 되도록 신속하고 효과적인 집행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합니다."

이번 3차 추경안은 정부안에서 2천억 원 줄어든 35조 1천억 원 규모로 최종 결정됐습니다.

고용안정지원 예산 5천억 원, 민주당이 요청한 청년지원 예산 4천억 원, 대학 등록금반환 간접 지원 예산 1천억 원 등이 늘었고.

희망근로지원사업과 고용창출장려금 등 심사 지연에 따라 집행 기간이 줄거나 실적이 떨어지는 사업 등은 감액됐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역점 사업인 '한국판 뉴딜'에는 4조 8천억 원의 예산이 배정됐습니다.

여당은 "국민이 준 숙제를 묵묵히 해결했다"고 평가한 반면,통합당은 심사 닷새 만에 통과된 졸속 추경이라는 비판을 이어갔습니다.

▶ 인터뷰(☎) : 배준영 / 미래통합당 대변인
- "코로나 대응책과 직접 관련이 없거나 생색내기식 증액만 반영된 항목이 수두룩했습니다. 철저한 사후검증이 필요합니다."

다음 주부터 열리는 7월 임시국회 역시 공수처장 추천 등 쟁점이 많아 여야 간 대치는 격화할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조창훈입니다. [ chang@mbn.co.kr ]

영상취재 : 안석준 기자
영상편집 : 송현주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추미애 장관 만나 "권력기관 개혁 완수 때까지 매진"
  • 민주 '공수처법 개정안' 법사위 상정…국민의힘 압박
  • [속보] 현대차 노사, 올해 임협 잠정 합의…임금 동결
  • 풀려나자마자 찾아가 범행…화투 시비로 이웃 2명 살해
  • 스가, 문 대통령에게 답신 "미래지향적 양국 관계 기대"…트럼프와는 전화 회담
  • 감염자 12명 중 11명 같은 학과, 동아리…접촉자 815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