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진중권 "이해찬 전기 만화, 정말 해괴"…야권서도 비판 줄이어

기사입력 2020-08-19 09:15 l 최종수정 2020-08-19 09: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치권에서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전기 만화 출간 광고와 관련한 논란이 일었다. / 사진=하태경 페이스북
↑ 정치권에서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전기 만화 출간 광고와 관련한 논란이 일었다. / 사진=하태경 페이스북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퇴임을 앞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전기 만화가 출간된 것과 관련해 "해괴하다"고 평가했습니다.

전 전 교수는 전날(18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이 대표의 전기만화 출간 광고에 관한 기사를 공유하며 "이거 뭐. 그냥 '해괴하다'는 느낌"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그는 "이분이 그 동네에선 '위인'인가 보죠? 정말 해괴하다"며 "이거, 전형적인 NL 감성인데"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사단법인 국민경제과학만화운동본부는 일간지에 내달 2일 발간을 추진하는 '나의 인생, 국민에게-이해찬' 이 대표 전기만화 전면광고를 실었습니다.

하태경 미래통합당 의원도 이날 자신의 SNS에 "아침에 신문 광고 보고 깜짝 놀랐다. 이해찬 홍보 전면 통광고다. 당대표 우상화는 처음 본다"며 "레임덕이 심화되는 것 같다. 민주당이 별 기괴한 일을 다 벌인다"고 지적했습니다.

김기현 미래통합당 의원도 "참 대단하다.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나라 전체가 깊은 우려에 빠져 있

는데, 집권여당의 대표라는 분이 책장사나 하고 있다니"라며 "무슨 개선장군이라도 되나"라고 비난했습니다.

이에 강훈식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본인들의 8.15 집회 참석에 대해 자기들 탓이 되는 것이 두려워서 후임 대표 선출 후 하기로 한 만화책까지 시비를 거는 걸 보면 안쓰럽다"고 반발하기도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화천대유 실소유주 충돌…이재명 "곽상도 아들 돈 안 줘"
  • 이재명 "유동규 사면 안 돼"…대선 후보 사퇴 공방
  • 싸이월드, 오픈 5시간 만에 전성기 기록 되찾았다
  • "복부비만인 줄 알았는데"…배에서 발견한 7.7kg 악성종양
  • "KBS가 배우·아이돌 조롱 댓글 모은다" 공영방송 유튜브 채널 도마 위
  • 전신에 흰 페인트칠 200명…황무지서 누드 촬영한 까닭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