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추 장관 김도읍 '뒷담화' 논란에 여당 김용민 "사담이었을 뿐"

기사입력 2020-09-22 11:06 l 최종수정 2020-09-29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용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김도읍 국민의힘 의원 '뒷담화' 논란과 관련해 "사담이었을 뿐"이라며 추 장관을 감쌌습니다.

앞서 추 장관은 어제(21일) 국회 법사위 전체회의 정회 직후 서욱 국방부 장관이 "많이 불편하시죠"라고 묻자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야당 간사인 김도읍 의원에 대해 "어이가 없다. 저 사람은 검사 안 하고 국회의원 하길 정말 잘했어요. 죄 없는 사람 여럿 잡을 것 같다"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이에 김용민 의원은 오늘(22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추 장관이) 먼저 말씀하신 게 아니라 (서욱) 국방부 장관이 옆에서 먼저 이렇게 인사말을 건네니까 그냥 사담하면서 나온 얘기"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추 장관이

마이크가 켜진 것을 몰랐던 거냐'는 진행자의 말엔 "아무래도 정회 중이었기 때문에 당연히 그렇지 않았을까 싶다"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 "그 뒤에 김도읍 의원이 이의 제기했고 (추 장관은) 그 자리에서 바로 사과했다"며 "사실 이게 중요한 게 아닌데 이 뉴스가 더 커져버려서 안타까운 생각이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어깨 부딪치자 시민 때리고 도주…잡고 보니 경찰관
  • 전남서 독감백신 접종한 90대 할머니 사망
  • [단독] 서울 한복판에서 필로폰 투약 잇따라…제 발로 신고하기도
  • 강남 학원강사 2만 명 전수조사…수능 앞둔 학원가 술렁
  • [단독] 4차 산업혁명 연수가 와인 농장 방문?…공공기관 혈세 낭비 의혹
  • 추미애 "국민을 기망한 대검"…윤석열 국감서 입장 밝히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