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서욱 국방장관 "국민 생명 지킬 확고한 군사대비태세 유지할 것"

기사입력 2020-09-30 15:30 l 최종수정 2020-09-30 15: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욱 국방부 장관이 30일 방공포대를 방문해 작전 태세를 점검하고 있다. / 사진=국방부
↑ 서욱 국방부 장관이 30일 방공포대를 방문해 작전 태세를 점검하고 있다. / 사진=국방부

서욱 국방부 장관이 오늘(30일) "우리 군은 강한 힘을 바탕으로 어떠한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는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서 장관은 이날 추석을 맞아 장병들에게 전화를 걸어 격려하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국방부가 밝혔습니다.

서 장관은 육군 12사단 GOP(일반전초)대대장, 동해 해군 율곡이이함장, 서해 연평도 해병대 대대장, 공군 비행대대장 등 현행 작전을 수행 중인 부대장들과 통화했습니다.

그는 "국민들께서 우리 군을 신뢰하고 자랑스러워하실 수 있는 것은 지금 이 순간에도 각자가 맡은 소임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우리 장병들이 있기 때문"이라며 "현장 지휘관을 중심으로 현행작전 수행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서 장관은 오전에 방공

포대와 합동참모본부 지휘통제실도 찾아 작전 태세를 점검하고 장병들을 격려했습니다.

또 장병들과 간담회에서 어려움과 건의 사항을 청취하고, 모병장병 두명의 가족과 영상통화를 통해 감사 인사를 전했습니다.

오후에는 남수단 한빛부대와 레바논 동명부대 등 해외 파병부대의 지휘관들과 통화하고 파병장병들의 노고를 위로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윤석열 칼 갈았다…"라임수사 지휘권 박탈, 정말 비상식적"
  • "너 내일 죽는다" 본사 직원이 폐업 점주에 욕설…BHC 대표 공개 사과
  • 검찰, '직원 상습 폭행' 이명희 항소심도 실형 구형
  • "호흡곤란 1시간 만에"…대구서 80대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 '남부지검장 사의' 입 연 추미애 "유감스럽다…곧 후속 인사"
  • '백신 공포'에 전문가들 "부검 결과 때까지 접종 중단해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