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정 총리, 정읍 고병원성 AI 발생에 "3㎞ 이내 가금 농장 예방적 살처분"

기사입력 2020-11-28 16:36 l 최종수정 2020-12-05 17: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세균 국무총리는 오늘(28일) 전북 정읍 가금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한 것에 대해 "타 지역으로 확산되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라"고 긴급 지시했습니다.

정 총리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인근 3㎞ 이내 가금 농장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과 이동통제, 소독 등 방역 조치를 강화해달라"면서 이같이 지시했다고 총리실이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관계부처·지자체 등과 긴밀히 협조해 방역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현장의 방역상황도 면밀히 점검하라"고 주문했습니다.

또한 "환경부 장관은 야생 철새 예찰 등 철새 감시체계를 강화하고, 질병관리청장은 살처분 현장에 투입되는 인력에 대한 교육과 예방 조치를 철저히 하라"고 당부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물고문 놓친 경찰…재수사로 드러난 학대만 83건
  • "40년 만기 모기지 도입"…'공매도 재개' 한발 물러선 금융위원장
  • [현장에서]뜨거웠던 관심…왜 '풍림파마텍'은 조용할까?
  • 안철수, 입당 대신 통합경선 제안…김종인 '거부'
  • [단독] 집에서 지인끼리 술 마시다 흉기 휘둘러
  • [포커스M] 집 한채 값 게임 아이템…1000번 뽑아도 안 나온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