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여야, 원전 공무원 구속에…"협박하냐" vs "사필귀정"

안보람 기자l기사입력 2020-12-05 19:29 l 최종수정 2020-12-05 20: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월성 1호기 원전 관련 자료 삭제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 산업통상자원부 공무원들이 구속된 데 대해 여야는 상반된 반응을 보였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검찰총리'에게 결재부터 받고 일하라는 협박이냐"라고 비판했고, 국민의힘은 "사필귀정"이라고 환영했습니다.
안보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더불어민주당의 화살은 업무복귀 직후 월성 원전 수사에 속도를 내는 윤석열 검찰총장을 향했습니다.

민주당은 "언제부터 검찰이 에너지 정책의 결정권자이자 책임자 역할을 맡게 된 것이냐"며 윤 총장을 '검찰총리'라고 쏘아붙였습니다.

▶ 인터뷰 : 강선우 /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 "앞으로 세종시에서 서초동으로 '검찰총리'에게 결재부터 받고 일하라는 공무원 사회를 향한 협박입니까."

그러면서 공수처 설치의 필요성이 더 시급해지고 간절해졌다고 했습니다.

권력욕을 내려놓지 못하는 권력기관의 몸부림을 공수처로 멈추게 하겠다는 겁니다.

국민의힘은 대부분의 이슈를 공수처 설치로 결론짓는 민주당에 "맹목적 집착을 거두라"고 맞섰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 공무원들이 구속된 건 "사필귀정"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을 겨냥했습니다.

▶ 인터뷰 : 윤희석 / 국민의힘 대변인
- "이토록 대담한 범죄를 저지르도록 묵인하고 방조한 '원전 경제성 평가 조작'의 윗선이 누구인지 밝혀내야 합니다."

국민의힘은 월성원전 수사를 '살아 숨 쉬는 권력에 대한 수사'라고 규정하며 검찰에 흔들림 없는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MBN뉴스 안보람입니다.

영상취재 : 박준영 기자
영상편집 : 박찬규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강남 유흥주점 덮치니 40여 명 '북적'…접대부·손님 무더기 검거
  • 정청래 "대한민국은 문재인 보유국…최고의 사령관"
  • "차기 대권 적합도...이재명, 이낙연·윤석열보다 2배 앞서"
  • [단독] 정세균, 감염병법에 '손실보상' 문구 추가 검토
  • BJ 감동란, 식당 성희롱 조작 의혹에 "11만원 벌자고?" 반박
  • 러시아 관영 "러 전투기, 미 스텔스와 일대일 공중전 승리할 것"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