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김종철 정의당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대표직 사퇴

김순철 기자l기사입력 2021-01-25 19:39 l 최종수정 2021-01-25 20: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김종철 정의당 대표가 같은 당 장혜영 의원을 성추행한 사실이 드러나 직위해제됐습니다.
주요 기성 정당에서 당대표가 성 비위 문제로 사퇴한 건 유례가 없는 일입니다.
먼저, 김순철 기자입니다.


【 기자 】
지난해 10월 선출된 김종철 정의당 대표가 109일 만에 직위해제됐습니다.

같은 당 장혜영 의원을 성추행한 사실이 밝혀진 겁니다.

지난 15일 김 대표는 여의도에서 당무 면담을 위해 장 의원과 식사를 가진 뒤 나오는 길에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장 의원은 사흘 뒤인 18일 배복주 정의당 젠더인권본부장에게 피해 사실을 알렸고 당도 서둘러 진상 파악에 들어갔습니다.

▶ 인터뷰 : 배복주 / 정의당 젠더인권본부장
- "이 사건은 다툼의 여지가 없는 명백한 성추행 사건입니다. 가해자인 김종철 대표 또한 모든 사실을 인정했습니다."

이후 정의당은 중앙당기위원회 제소를 결정한 뒤 당규에 따라 김 대표를 직위해제했습니다.

직위 해제 전에 대표직에서 사퇴한 김 대표는 탈당 여부에 대해서는 당 결정에 따르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실명 공개를 직접 결정한 장 의원은 김 대표에 대한 형사상 고소는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MBN뉴스 김순철입니다. [liberty@mbn.co.kr]

영상취재 : 박준영 기자
영상편집 : 양성훈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과거에 발목 안돼"…한일 대화의지 보여
  • 홍준표 연일 이재명 때리기…지지율 격차는 3.5배
  • 코로나 백신 접종 '2만 1,177 명'…"이상 반응 152건 모두 경증"
  • [픽뉴스] '부울경 마저도….' '22사단 리모델링' '39일 만의 연설'
  • 위독한 아빠 보러 갔다가…자가격리 위반 여성 '벌금 150만원'
  • "가해자들 파워 막을 수 없다"...'쌍둥이 자매' 학폭 추가 폭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