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조정훈 "의미 없고 부끄러운 서울시장선거…담론도 비현실적"

기사입력 2021-02-23 15: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시대전환 조정훈 의원이 지난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정책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시대전환 조정훈 의원이 지난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정책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 출처 = 연합뉴스]
오는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낸 조정훈 시대전환 의원이 23일 선거 완주 여부에 대해 "당 지도부와 전 당원들과 함께 토론하는 시간을 곧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 의원은 '서울시장 선거 완주 시 의원직 상실'을 묻는 진행자 질의에 "제가 갖고 있는 의석이 시대전환 전부의 의석이자 공공재"라며 이같이 말했다.
조 의원은 "의원이 아니었으면 이 자리에 있지도 않았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치는 없던 길을 가는 사람들의 업이라고 생각한다. 길을 만드는 업이라고 생각하지 있던 길을 제대로 또 다시 달리는 업은 아니지 않나"라고 개인적으로 선거를 완주하고자 하는 의지를 보여줬다.
조 의원은 이번 선거에 출마하는 이유에 대해 "저는 본질적으로 이 선거는 부끄러운 선거라고 생각한다"며 "선거하게 된 이유도 1년 2개월 되는 선거의 임기를 위해서 500억 가까이 쓰는 예산도 부끄럽다"고 운을 뗐다.
조 의원은 그러면서 "의미도 없고 부끄러운 선거에 재미도 없다. 인물도 10년 전 재방송 10년 동안 보는 것 같고 담론도 너무 비현실적"이라며 "그래서 새로운 정치의 가성비가 이렇게 떨어져선 안 된다는 생각으로 '이런 사람 한 명쯤 있어야 되겠다' 싶어서 출마를 선언했

다"고 설명했다.
조 의원은 재차 "저는 정치가 가성비 떨어지는 가장 큰 이유가 자극적인 MSG 잔뜩 뿌리는 막말 전쟁이라고 생각한다"며 "(그래서) 선거가 이제는 정책으로 경쟁하는 새로운 정치판이 됐으면 좋겠다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우승준 매경닷컴 기자 dn1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기성용 성폭력' 폭로 변호사 "증거 전체 조만간 공개"
  • '세계 3위' 인천공항 있는데…가덕도 '물류 허브' 가능할까?
  • [뉴스추적] 'K-주사기' 관심 끈 이유는? 일본은 백신 버릴 판
  • 기름기 빼는 주유소?…이유 있는 변신
  • AZ 백신도 접종 이틀째…"첫날 15명 이상반응은 경증"
  • 얼음물 빠진 동생 살리고 숨진 누나…구조 나선 경찰관도 순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