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우향우' 안철수·'중도 확장' 나경원·오세훈…경쟁 '치열'

기사입력 2021-02-23 16:03 l 최종수정 2021-02-23 1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나경원·오세훈·안철수 후보 / 사진=연합뉴스
↑ 나경원·오세훈·안철수 후보 / 사진=연합뉴스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야권 주자들이 상대 진영에 돌을 던지는 과감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오늘(23일) 오후 서울 동작구 상도동에 있는 구립 김영삼도서관에 방문합니다. 이날 오전에는 친박(친박근혜) 핵심으로 꼽히던 이정현 전 의원이 진행하는 시사 프로그램에서 대담을 나누기도 했습니다.

최근 인명진 전 자유한국당(국민의힘 전신) 비상대책위원장이나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등 보수진영 인사과의 만남을 이어가고, '퀴어 퍼레이드'를 두고는 "거부할 권리"까지 언급하는 등 '우향우' 행보가 한층 과감해졌다는 평가입니다.

반면, 우파 선명성을 강조했던 나 후보는 중도 진영에 대한 구애를 강화하고 있는 양상입니다.

자신의 '1호 고문'으로 노무현 정부 출신 진대제 전 정보통신부 장관을 영입하는가 하면, 무소속 금태섭 후보·시대전환 조정훈 후보와의 접촉에도 적극적입니다.

국민의힘 내 중도 이미지를 선점해오던 오세훈

후보는 나 후보를 향해 연일 "강경 보수"라고 지칭하면서 견제에 나서는 분위기입니다.

어제(22일) 밤 MBC '100분 토론'에서는 서로를 향해 "강경 보수", "스스로 (10년 전) 시장직을 내팽개쳤다"고 주고받으며 거센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한편 이들은 이날 당 주관 토론회에서 처음으로 일대일 토론 대결에 나섭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기성용 성폭력' 폭로 변호사 "증거 전체 조만간 공개"
  • '세계 3위' 인천공항 있는데…가덕도 '물류 허브' 가능할까?
  • [뉴스추적] 'K-주사기' 관심 끈 이유는? 일본은 백신 버릴 판
  • 기름기 빼는 주유소?…이유 있는 변신
  • 화이자 백신 국내 첫 접종…1호는 코로나 병동 미화원
  • 얼음물 빠진 동생 살리고 숨진 누나…구조 나선 경찰관도 순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