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국회의원 첫 확진 이개호 의원, 다녀간 곳은?

기사입력 2021-04-16 10:44 l 최종수정 2021-04-23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현역 국회의원 중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된 더불어민주당 이개호(전남 담양·함평·영광·장성) 의원이 오늘(16일) 입장문을 내고 "지역구 당직자를 비롯해 저까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게 되어 진심으로 송구스럽고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습니다.

이 의원은 "15일 저녁 8시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면서 "14일 확진 판정을 받은 지역구 수행비서와 지역 일정 중 한 차량으로 함께 이동하는 과정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습니다.

4·7보궐선거 서울시장 지원유세를 다녀 온 후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이 의원 담양사무소 관련 추가 확진자는 이어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지난 15일 밤부터 오늘 오전 사이 이 의원 담양사무소 직원들이 방문했던 담양의 한 식당 주인 부부(995번·997번)가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식당에는 지난 7일 담양사무소 당직자와 당원 등 7명이 방문했었습니다.

방문자 중 이 의원의 수행비서와 홍보실장 등 4명이 확진됐습니다.

이 의원의 지역구 당직자와 당원 33명은 지난 6일 서울시장 지원유세를 다녀온 후 담양 식당 등에서 모임을 가졌습니다.

이 의원도 15일 서울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날 광주에서도 이 의원의 비서관 등 3명이 확진됐습니다.

이 의원 담양사무소 관련 확진자는 지난 14일 이후 이날까지 이 의원을 포함해 13명으로 늘었습니다.

특히 이 의원이 수행비서와 함께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사흘 간 광주와 전남지역에서 결혼식, 장례식, 행사 등에 참석해 지역 정·관가도 긴장하고 있습니다.


김영록 전남지사와 이상익 함평군수, 구충곤 화순군수 등 단체장들도 검진 대상에 포함됐으며, 단체장이 확진될 경우 파장이 확산될 것으로 우려됩니다.

전라남도 관계자는 "이 의원의 동선을 파악한 후 접촉자들을 확인하는 등 방역방 구축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이상은 디지털뉴스부 기자 / leestellaaz@gmail.com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강 실종 의대생' 목격자 1명 추가 조사…"진술 밝히기 어려워"
  • 진중권 "이준석, 우물 안 개구리들 좋아요에 '우쭐'"
  • 정준영 몰카 피해자, '5년' 만에 용기내 국민청원
  • 맞으라 해서 맞았는데 "화이자 맞고 70대 노모 반신불수 됐다"
  • 김흥국 블랙박스 영상 공개... 스치듯 갔는데 "3500만 원 달라" 누가 진실? (종합)
  • 빌 게이츠 이혼, 중국 통역사와 불륜 때문?…"근거없는 소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