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자영업자 분향소 조문 잇따라…이준석, 극우주의 경계

황재헌 기자l기사입력 2021-09-17 19:31 l 최종수정 2021-09-17 20: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추석연휴를 앞두고 여야 정치권은 국회 앞에서 마련된 자영업자 합동분향소를 앞다투어 찾았습니다.
취임 100일을 맞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극우주의를 막아야 정권교체가 가능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황재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다 극단적 선택을 한 자영업자의 분향소를 찾았습니다.

소상공인 어려움을 외면한다는 비판에 송영길 대표는 한계 상황이 온 것 같다며 위로했습니다.

▶ 인터뷰 : 송영길 / 더불어민주당 대표
- "2차 접종까지 70%가 넘으면 조금 더 탄력적으로 방역지침을 하는데, 소상공인들이 방역 지침은 좋은데 형평성을 다 이야기하고 있지 않겠습니까."

민주당 이낙연, 박용진 후보는 물론 국민의힘 유승민, 황교안 후보 등 대권주자들도 분향에 나선 가운데, 정부 대책에 대한 비난도 이어졌습니다.

▶ 인터뷰 : 심상정 / 정의당 대선 경선 후보
- "정부는 코로나19 부채탕감 방안을 조속히 내놓길 바랍니다. 제대로 된 손실보상법이 다시 만들어질 수 있도록 끝까지 싸우겠습니다."

취임 100일을 맞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현재 야당이 대선을 못 이기는 것으로 데이터가 나오고 있다"며, 극우주의를 경계했습니다.

▶ 인터뷰 : 이준석 / 국민의힘 대표
- "부정선거를 심판하라 이런 비과학적이고 주술적인 성격까지 있는 언어로 선거를 바라보는 지지층이 늘어날수록 정권교체와 대선승리는 요원해진다고 생각합니다."

이 대표는 최근 대권 도전을 시사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 대해서는 "같은 방향으로 가는 중에 잠시 떨어진 것이기를 바란다"며 야권 통합의 길이 아직 열려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MBN뉴스 황재헌입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스포츠 중계하듯 폭행 장면 촬영…동급생 폭행 중학생 2명 수사
  • 금태섭 "국민의힘 '차별금지법' 찬성, 좋은 카드 될 것"
  • 대장동 '50억 클럽' 주말에 줄줄이 비공개 소환
  • 새 변이 '오미크론', 하마터면 '시진핑 변이' 될 뻔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장성민 "이낙연 움직임 빨라져…여당, 이재명 두고 보지 않을 듯"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