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보수 야당 '특검·국정조사' 요구…민주당 '불필요한 공방'

원중희 기자l기사입력 2021-09-24 09:07 l 최종수정 2021-09-24 09: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국민의힘과 국민의당이 이재명 경기지사를 둘러싼 이른바 '대장동 의혹'의 진상을 밝히자며 특검법과 국정조사 요구서를 공동으로 제출했습니다.
민주당은 "정쟁과 불필요한 공방"이라며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원중희 기자입니다.


【 기자 】
국민의힘과 국민의당이 '대장동 의혹'에 대한 특검법과 국정조사 요구서를 국회 의안과에 제출했습니다.

양당은 "대장동 개발 특혜로 거액의 배당금을 수령한 투자자들과 이재명 경기지사와의 관계 그리고 사업 추진과 관련된 외압 등이 있었는지에 대한 철저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추경호 /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
- "(이재명 지사가) '단 1원이라도 받았으면 공직 후보 사퇴하겠다'고 한 만큼, 민주당 의원들이 이 특검 법률안과 국정조사 요구에 동의할 것으로 생각을 합니다."

정의당 대권주자인 심상정 의원도 "어떠한 형태의 수사라도 적극 협력하는 자세를 보여야 한다"고 이 지사를 압박했고, 이정미 전 의원도 "국민 앞에 사과해야 한다"고 비판에 가세했습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정쟁과 불필요한 공방"은 받아들일 수 없다며, 오히려 문제의 원인은 야당에 있다고 반박했습니다.

▶ 인터뷰 : 김병욱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이번 대장동 개발은 구 한나라당 세력이 개발이익을 민간을 통해 독점하려던 것을 공공이 참여하는 사업으로 바꿔낸 기념비적 사건인데…."

국민의힘은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주장하면서 특검은 안된다고 하니 의혹이 더 커진다"고 비난했지만, 민주당의 동의 없이는 성사되기 어려울 전망입니다.

MBN뉴스 원중희입니다. [june12@mbn.co.kr]

영상취재 : 김재헌 기자
영상편집 : 양성훈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오후 9시 한파주의보 발효…10월 기준 17년 만에 처음
  • 직장동료가 낸 축의금 '5000원'…"사정이 있겠지" vs "손절 의사"
  • 서민 "추미애 사과는 '망글'…윤석열 당선 위해 백의종군하겠다"
  • '똑똑' 모텔 방 두드리며 음란행위한 20대 남성 체포
  • [영상] '차 쌩쌩' 고속도로 1차선에 나타난 원더우먼의 정체 알고보니...
  • '48년간 200억 원 기부'…아이유·유재석 제친 연예계 기부왕은 누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