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윤석열에 합류 말라"…홍준표 "양아치 대통령은 막아야"

기사입력 2022-01-20 08:46 l 최종수정 2022-01-20 08: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재명 후보 저격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왼쪽)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오) / 사진 = 국회사진기자단
↑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왼쪽)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오) / 사진 = 국회사진기자단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조건만 맞으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캠프에 합류하겠다는 뜻을 내비친 가운데 홍 의원을 향해 일부 지지자들이 '합류하지 말아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이에 홍 의원은 '양아치'가 대통령이 되는 건 막아야 하지 않겠느냐고 답변했습니다.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은 19일 저녁 경선 경쟁자였던 윤석열 대선 후보와 만찬 회동을 가졌습니다. 윤 후보는 이 자리에서 '원팀'으로 대선 레이스에 함께 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후 홍 의원은 온라인 플랫폼 '청년의 꿈'에 '윤 후보 회동결과'라는 제목의 짤막한 글을 올렸는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상임고문 합류에 2가지 조건을 내걸었다고 밝혔습니다.

2가지 조건은 '국정 운영 능력을 담보할 만한 조치'와 '처가의 비리를 엄단하겠다는 대국민 선언'입니다. 홍 의원은 "이 2가지만 해소되면 중앙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선거 팀에 참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 청년의 꿈 캡처
↑ 사진 = 청년의 꿈 캡처


이에 '청년의 꿈' 플랫폼에서는 "응원한다"는 반응과 "합류하지 말아 달라"는 반응으로 나뉘었습니다. 하지만 홍 의원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대통령으로 당선되는 것을 막기 위해 윤 후보를 도울 수밖에 없다는 취지의 말을 했습니다.

한 지지자가 "검찰 카르텔의 정점이라고 할 수 있는, 윤 씨 일가의 청와대 행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고 하자, 홍 의원은 "그래도 양아치보다 (낫다)"고 답했고, "능력도 없는 무당까지 불러 선거 진행하는 사람이 대통령이 된다면 그게 더 위험하지 않을까요?"라는 질문에는 "그래도"라고 짧게 답변을 남겼습니다. 직접적으로 "윤 캠프에 합류하지 말아달라"는 요청에도 홍 의원은 "그래도 양아치가 대통령 되는 건 막아야 하지 않

겠느냐"고 전했습니다.

아울러 "의원님이 만난 윤석열은 어떤 사람인가요. 정상인 맞나요?"라고 적은 작성자가 최근 논란의 중심에 선 '건진 도사' 의혹을 언급하자, 홍 의원은 "건진 도사를 추천한 사람이 있다고 한다"며 윤 후보를 둘러싼 무속인 논란을 엄호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윤혜주 디지털뉴스 기자 heyjude@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민주당 국회의장 후보, '엘리트 관료 출신' 5선 김진표 선출
  • 김동연 "민주당에 실망한 국민, 꾸짖더라도 외면·포기 말아달라"
  • "어머니 계단서 숨져" 신고한 아들…이틀 뒤 긴급 체포된 이유는?
  • [영상] 김정숙 여사, 盧 추도식 태도 논란…文 "아내 연신 눈물만"
  • [영상] '건강이상설' 푸틴, 왼발 가만두지 못하는 모습 포착
  • 김동연·김은혜 동시에 때린 강용석 "윤과 통화는 노코멘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