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재택' 마친 문 대통령, '오미크론 대응 점검회의' 주재…메시지는?

기사입력 2022-01-26 10:34 l 최종수정 2022-01-26 10: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미크론 하루 확진자가 1만 3000명을 넘어선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26일) 오후 2시 청와대에서 '오미크론 대응 점검회의'를 주재합니다.

중동 순방 후 방역 원칙에 따라 재택근무했던 문 대통령이 업무에 복귀하자마자 처음 주재하는 회의로 오미크론 확산 상황 등을 점검할 예정입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서 "오늘 회의는 정부세종청사와 영상회의로 열린다"고 밝혔습니다.

오미크론 확산 상황인 만큼 참석자를 최소화하기 위해 국무총리와 국무조정실장, 행정안전부 장관은 현장 참석을, 보건복지부 장관, 질병관리청장 등은 화상으로 참석할 예정입니다.

[ 송주영 기자 ngo99@hanmail.net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돌풍·폭염·호우…이상한 날씨 왜?
  • 조유나 가족 승용차 송곡항 앞바다서 발견…내일 인양될 듯
  • 김건희 여사 언론에 첫인사 "감사합니다"…적극 '외교 내조'
  • 이재명 1호 법안은 '민영화 방지법'…"정부의 독단적 민영화 방지"
  • 빌라 옥상에 텐트 치고 밤낮으로 소음…"역대급 민폐 이웃"
  • "내 집에서 내가 피우겠다는데"…흡연자가 낸 호소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