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재명 "비호감 대선, 국민께 사과…네거티브 중단"

김문영 기자l기사입력 2022-01-26 13:28 l 최종수정 2022-01-26 14: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연합뉴스
↑ 사진 =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역대급 비호감 대선이라는 말을 들을 때마다 국민을 뵐 면목이 없다"며, 고개를 숙이고 사과했습니다.

이 후보는 오늘(26일) 오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격화되는 네거티브 공방에 국민 걱정이 많은 것으로 안다,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앞으로 일체의 네거티브를 중단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이 후보는 "여의도 정치가 국민의 삶을 뒷전으로 놓고 견고한 기득권 카르텔로 변질됐다"고 규정하고, 정치혁신 구상도 함께 밝혔습니다.

그는 "정파와 연령에 상관 없이, 국민을 위해 꼭 필요한 인재라면 넓게 등용해 '완전히 새로운 내각'을 구성하겠다"며, 민주당의 쇄신 의지를 강조하는 데 힘썼습니다.

청년 세대를 염두에 둔 듯, "대한민국 역사상 가장 젊은 국민 내각을 구성하겠다"며 3040 세대 장관의 적극 기용도 약속했습니다.

이 후보는 젊은 장관 기용에 대해 "과학기술·미래환경·에너지 관련 영역 등이 젊은 과학인재가 맡기에 적정하다"며 "인공지능(AI)이나 디지털 영역도 속할

것"이라 부연했습니다.

이른바 '국민내각'의 구체적인 구성 방안을 두고는, "총리에 대해 국민과 국회의 추천을 받는 것도 하나의 방안"이라 설명하는 한편,

"헌법에 벗어나지 않는 범위 내에서 국민과 국회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추천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김문영 기자 nowmoon@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김문영 기자

보도국 정치부
  • - 사회부 사건팀 출입
    - 현 국회(정당팀) 출입
  • MBN 김문영 기자입니다. 세상을 따뜻하게, 더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고 싶습니다.
화제 뉴스
  • 북한, 윤 대통령 취임 100일에 서해상으로 순항미사일 2발 발사
  • [속보] '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전 금호 회장 1심 징역 10년
  • 유승민, 윤 대통령에 "생각·말·태도가 문제…1725일 남았다"
  • 전국학부모회, 윤 대통령 교육 정책 비판 "감히 정책이란 이름 붙일 수 없어"
  • '머리카락 논란' 유튜버, 식당에 5000만 원 배상했다?…"허위 사실"
  • "람보르기니 100만 원에 팝니다"…'6억' 외제차 당근마켓 등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