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 대통령, 설 연휴 귀향 취소…"오미크론 대응 집중"

기사입력 2022-01-27 18:47 l 최종수정 2022-01-27 2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문재인 대통령은 올해 설 명절에 양산에서 보낼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애초 계획을 취소했습니다.

박수현 국민소통수석은 오늘(27일)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이번 설 연휴 기간에 관저에 머물며 오미크론 상황 대응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지난해 설과 추석, 부모님 기일 모두 업무에 집중하느라 양산을 찾지 못하고 관저에 있었다"며 "이번 설 명절에는 꼭 양산에 갈 수 있기를 바랐지만, 오미크론 폭증 우

려 때문에 계획을 거둬들일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설 연휴 직전인 내일(금)은 방역 대응 현장의 의료 관계자들과 통화해 대응 상황 점검과 당부, 격려를 할 예정입니다.

또 설 명절 국민께 드리는 인사 동영상은 설날 하루 전인 1월 31일(월) 공개될 예정입니다.

[ 송주영 기자 ngo99@hanmail.net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확진자 격리 의무 해제' 안 푼다…요양병원 대면 면회는 연장
  • [정치톡톡] "가만히 계셨다" / 당황한 이재명 / 첫 외식은 잔치국수
  • 고민정의 15분간 한동훈 때리기…"김건희 소환조사 할 건가?"
  • [단독] 전 아내에 흉기 휘두른 육군 상사 체포
  • [단독] "백화점에서 파는 빵에 벌레"…바로 알렸는데 늑장 폐기
  • 단양 문수사 불상서 핀 우담바라(?)…승려·신도들 "상서로운 징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