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김건희, 윤석열 권유로 원로 목사 2차례 면담…"정치 행보 아냐"

기사입력 2022-01-29 13:35 l 최종수정 2022-01-29 13: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원로 김장환 목사 만나
野 “과거에도 종교인들과 자주 교류”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 / 사진=연합뉴스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 /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가 윤 후보의 권유로 기독교계 원로인 김장환 목사를 두 차례 만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늘(29일) 국민의힘 등에 따르면 김 씨는 ‘7시간 통화’ 논란이 불거지기 전 지난해 12월 김 목사가 이사장을 맡은 극동방송을 방문했습니다.

김 씨는 이 자리에서 윤 후보가 검찰총장이 되고 난 이후 개인적으로 겪었던 정신적 고통에 대해 토로했습니다. 이에 김 목사는 “인내로 충분히 극복할 수 있다”는 기도로 위로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씨는 이달 초에도 수행원 없이 직접 차를 몰고 김 목사를 찾아가 한 차례 기도와 묵상의 시간을 보냈습니다.

윤 후보는 지난해 9월 고(故) 조용기 목사 장례식장에서 김 목사 등과 만난 바 있습니다. 이를 계기로 윤 후보가 두 사람의 만남을 권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국민의힘 관계자는 “이번 만남은 김 씨의 정치적 행보는 아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한 관계자는 “김 씨가 과거에도 종교인들과 자주 교류했다”며 “대선이나 정치와는 관련이 없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김 씨는 ‘7시간 통화’ 녹음 파일 공개 이후 ‘무속 논란’이 일은 바 있습니다. 특히 ‘(내가) 영적인 사람이라 그런 시간에 차라리 도사들하고

같이 얘기하는 걸 좋아한다’는 취지 등의 발언을 통해 ‘무속 중독’이라는 비판을 받았습니다.

당시 선대본부 측은 “대화 속의 도사는 무속인이 아니라 승려, 목사 같은 종교인을 가리키는 것이 맥락에 맞는다”며 “도를 넘은 지나친 과장이 오히려 역풍을 부를 수도 있다”고 반발했습니다.

[김지영 디지털뉴스 기자 jzero@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바이든, 삼성 반도체공장부터 방문 왜?
  • 주먹 흔들며 제창하려던 윤 대통령, 사회자 "손잡고" 권유에 불발
  • "100g에 5천 원" 판매자도 처음 보는 돼지고기 값…생산자물가 또 역대 최고
  • 아파트 광장서 놀던 7살 아이, 맹견에 얼굴 물려 중상…말리던 엄마도 다쳐
  • '한강 의대생 사망 사건' 정민씨 친구 측, 김웅 전 기자 고소 취하
  • "시끄럽다"…제주서 승용차로 유세현장 돌진한 50대 입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