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단독] 정호영 딸 인턴 합격 당시 '경북대 의사 자녀'만 6명

이상은 기자l기사입력 2022-04-27 19:31 l 최종수정 2022-04-27 19: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딸이 경북대 병원 인턴으로 합격했을 당시 이 병원에 채용된 의사 중 약 10%가 경북대 병원에 의사 친인척이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특히 정 후보자 딸을 포함한 6명은 아버지가 경북대에 재직 중인 의사였습니다.
이상은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 기자 】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딸은 경북대 병원에 2021년 인턴으로, 22년엔 레지던트로 합격했습니다.

정 후보자는 딸이 합격하기 직전 해인 2020년까지 경북대 병원장을 지내고 2021년과 22년엔 경북대 병원 교수로 재직 중이었습니다.

딸이 합격한 기간 경북대 병원에 신규 임용된 의사는 116명.

이 중 10%에 달하는 11명은 경북대 병원에 의사 친인척이 있었습니다.

같은 기간 신규 임용된 간호사는 317명으로 의사보다 3배 가까이 많았지만 친인척이 있는 경우는 3%가 채 되지 않았습니다.

당시 경북대 병원에 신규 임용된 15개 전체 직군 중 병원에 친인척이 있는 임용자는 25명.

그런데 이 중 44%에 달하는 임용자가 의사였던 겁니다.

특히 정 후보자 딸을 포함한 6명은 아버지가 경북대 병원 의사로 재직 중이었습니다.

▶ 인터뷰 : 최종윤 / 더불어민주당 의원
- "정 후보자는 신규 채용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위치에 있었고 그 당시에 아빠찬스를 쓴 것으로 보이는 신규 채용자가 6명이나 됩니다. 의사가 대물림되는 게 아닌지 공정한 채용 과정이 있었는지."

경북대병원은 2014년 채용 당시 의료 자격증이 요구되는 자리에 무자격 지원자들을 합격시킨 게 적발되기도 했는데, 이들은 경북대 병원에 재직 중이던 직원의 친인척이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친인척 채용 과정에 대해 보다 투명한 공개가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MBN 뉴스 이상은입니다.

영상취재: 김재헌 기자
영상편집: 김민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바이든, 삼성 반도체공장부터 방문 왜?
  • 주먹 흔들며 제창하려던 윤 대통령, 사회자 "손잡고" 권유에 불발
  • "100g에 5천 원" 판매자도 처음 보는 돼지고기 값…생산자물가 또 역대 최고
  • 아파트 광장서 놀던 7살 아이, 맹견에 얼굴 물려 중상…말리던 엄마도 다쳐
  • '한강 의대생 사망 사건' 정민씨 친구 측, 김웅 전 기자 고소 취하
  • "시끄럽다"…제주서 승용차로 유세현장 돌진한 50대 입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