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지방선거 평균 경쟁률 1.8대 1 '최저치'…무투표 당선도 313곳

오지예 기자l기사입력 2022-05-14 19:31 l 최종수정 2022-05-14 1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19일 앞으로 다가온 6·1지방선거 평균 경쟁률이 1.8대 1로, 역대 최저를 기록했습니다.
그런가하면 후보가 한 명 밖에 없어 등록과 함께 당선이 확정된 선거구도 3백개가 넘는데, 이게 선거가 맞나 의문이 드네요.
오지예 기자입니다.


【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6·1 지방선거 후보 등록 마감 결과 2천324개 선거구에서 총 7천616명이 등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평균 경쟁률은 1.8대 1로 1995년 지방선거가 치러진 이래 가장 낮은 수치입니다.

3월 대선 직후 양당 대결 구도가 굳어진 가운데 치러지다 보니, 후보 등록이 많지 않았던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특정 정당 쏠림 현상이 심한 여야 텃밭을 중심으로 무투표 당선자 수도 크게 늘 전망입니다.

▶ 인터뷰(☎) : 강호성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언론팀장
- "313개의 무투표 선거구가 나왔으며, 지난 제7회 지선보다 4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해당 선거구의 경우 투표를 실시하지 않고 선거일에 후보자를 당선인으로 결정합니다."

선거 별로는 교육감 선거 경쟁률이 3.6대 1로 가장 높았고, 광역단체장 3.2대 1, 기초단체장은 2.6대 1로 나타났습니다.

또 17명을 뽑는 시·도지사 선거는 3.2대1, 7곳에서 치러지는 국회의원 보궐선거는 2.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MBN뉴스 오지예입니다.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기자 섬네일

오지예 기자

보도국 산업부이메일 보내기
  • MBN 오지예입니다. 작은 변화의 시작은 뉴스라 믿고 오늘도 열심히 보고 듣고 생각하겠습니다.
화제 뉴스
  • "뼈 부러지면 회복 불가" 코로나 완치 상당수 골밀도 저하 가능성
  • 한동훈 조카 논문 “통째로 베낀 수준”…조카 "죄 입증 전까진 무죄"
  • 몽둥이로 아들 때려 죽인 어머니…"사찰 비리 폭로 막으려"
  • 유승준, '한국 비자 발급 거부는 적법' 판결에 항소장 제출
  • [속보] 김건희 여사, 오늘 한미정상 만찬 전 바이든에 잠시 인사
  • 사람 항문으로 들어오는 '뱀파이어 물고기'…"소변 보면 안 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