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계양을 방문한 이준석, 李 겨냥 "누구와 달리 정치적으로 이용하지 않을 것"

기사입력 2022-05-16 21:17 l 최종수정 2022-05-16 2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천의 발전 위해서는 인천을 잘 알고 사랑하는 사람 필요"
'GTX Y자 노선·공항철도 강남 진입' 공약 강조하기도

국민의힘 윤형선 계양을 후보 선거 유세에 참여한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 / 사진 = 연합뉴스
↑ 국민의힘 윤형선 계양을 후보 선거 유세에 참여한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 / 사진 =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전국민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인천 계양을 선거구를 찾아 표심 공략에 나섰습니다.

이 대표는 16일 윤형선 계양을 후보의 계산역 유세에 동행해 "다른 당과 다르게 이곳을 정치적인 목적으로 이용하는 그런 일이 없도록 인천의 전문가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민주당과 계양을에 출마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을 저격한 발언으로 해석됩니다.

그는 "유정복 전 시장이 잠시 일을 못하는 시기에 인천이 많은 정체를 겪었다"면서 "인천의 발전을 위해서 인천을 잘 알고 인천을 사랑하는 유 전 시장과 윤형선 위원장 같은 분들에게 많이 배우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새롭게 출범한 윤석열 정부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이 대표는 "윤석열 정부가 출범한 지 일주일이 되어 가는데 지금까지 국민들을 위해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정치에 임하고 있다"며 "계양구 주민들을 위해 좋은 정책들을 많이 준비했다"고 말했습니다.

GTX-D(김포∼부천) 노선을 'Y'자 형태의 노선으로 변경을 요구하는 서명을 하기 위해 인천 시민들이 길게 줄지어 차례를 기다리고 있다. 2021. 5. 23. / 사진 = 매일...
↑ GTX-D(김포∼부천) 노선을 'Y'자 형태의 노선으로 변경을 요구하는 서명을 하기 위해 인천 시민들이 길게 줄지어 차례를 기다리고 있다. 2021. 5. 23. / 사진 = 매일경제


이어 계양구의 교통망 확충을 강조하며 "인천과 서울의 연계성 강화가 중요하다. 인천 시민들의 출퇴근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는 '광역 교통망' 확충이 필요하다"고 했습니다.

이 대표는 "대선 당시 공약했던 것처럼 GTX Y자 노선이 만들어지면 출퇴근 시간이 단축될 것"이라면서 "공항철도도 지금은 서울역까지 가지만, 서울시와 잘 연계한다면 강남까

지 급행으로 뚫리는 노선으로 만들 수 있다"고 다짐했습니다.

한편, 이날 공동 유세에 나선 윤형선 후보는 "이번 선거는 공정·상식 대 범죄 피의자의 대결이자 25년간 계양을 지킨 사람 대 25일도 오지 않고 선거에 출마한 사람과의 대결"이라고 주장하며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최유나 디지털뉴스 기자 chldbskcjstk@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밤사이 비 그쳐 호우특보 모두 해제…이 시각 잠수교
  • 윤 대통령 오늘 귀국…한미일 공조 '복원' 중국 '숙제'
  • 97세대 잇단 출사표…'어대명' 꺾고 세대교체?
  • 유류세 인하폭 37%로 확대…정부합동 시장점검단 운영
  • 박지현, 조 양 가족 비극에 "5년간 나라 맡은 민주당 책임 크다"
  • "이준석에 3년 동안 20여 차례 접대"…李 "이름이나 들어보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