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윤 대통령 부부, 청와대서 열린음악회 관람…"청와대는 국민의 것"

기사입력 2022-05-22 22:03 l 최종수정 2022-05-22 22: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2일 청와대 대정원 야외무대에서 열린 청와대 국민개방기념 특별기획 KBS 열린음악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2일 청와대 대정원 야외무대에서 열린 청와대 국민개방기념 특별기획 KBS 열린음악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오늘(22일) 저녁 청와대에서 열린 KBS 열린음악회에 참석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노타이 차림으로 푸른색 스트라이프 셔츠에 흰색 재킷과 회색 바지를, 김 여사는 노란색 바탕에 검은색 체크무늬 재킷 차림으로 관객들 사이에 섞였습니다.

윤 대통령 부부는 방송 말미에 자리에서 일어나 국민에게 인사하며 "5월의 멋진 밤에 아름다운 음악을 같이 듣게 돼 기쁘고 행복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청와대 공간은 아주 잘 조성된 멋진 공원이고 문화재"라며, "무엇보다 국민 여러분의 것이다. 제가 좋아하는 '열린 음악회'를 국민 여러분과 청와대 본관 앞에서 함께 보게 된 것이 기쁘고 행복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자리에는 사전 신청을 받아 문화체육관광부 무작위 추첨으로 선정된 국민 1천 5백 명이 함께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2일 청와대 대정원 야외무대에서 열린 청와대 국민개방기념 특별기획 KBS 열린음악회에서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 = 연합뉴스
↑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2일 청와대 대정원 야외무대에서 열린 청와대 국민개방기념 특별기획 KBS 열린음악회에서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 = 연합뉴스

[ MBN 보도제작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하태경, '이준석 성상납' 제기 변호사에 "강용석과 같은 팀"
  • [속보] 민주 '전대 룰 갈등' 안규백 전준위원장 사퇴
  • 60대 아버지 시신 냉장고에 보관한 아들…학대 치사 혐의 구속
  • [속보] 40일 만에 최다, 1만 8147명 확진…"재유행 땐 20만 명"
  • 20대 여성, 퇴근길 가양역 인근서 실종…"일주일 동안 연락두절"
  • "21명 삼겹살 회식이 186만 원?"...알고 보니 식당 덤터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