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백혜련 "윤 대통령, 비행기서 유럽축구 시청?"…김정재 "쉴 때 본 것"

기사입력 2022-06-28 11:05 l 최종수정 2022-06-28 11: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백 의원 "벌써 걱정돼"…김 의원 "너그럽게 봐주시길"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과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 / 사진=연합뉴스
↑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과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 / 사진=연합뉴스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에 대해 "벌써부터 사실 걱정이 된다"고 밝혔습니다.

백 의원은 28일 YTN '뉴스라이더'에 출연해 "첫 다자 외교, 정상회담이 군사동맹과 관련된 회담이라는 게 좀 유감스럽다"며 "벌써 중국이 반발하는 부분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경제 위기 상황에서 첫 외교는 경제와 관련된 외교에 집중했으면 좋았겠다는 아쉬움이 든다"면서도 "일단 가셨으니까 잘하시기를 바란다"고 덧붙였습니다.

백 의원은 "윤 대통령이 사실 말실수가 굉장히 많은 상황"이라며 "오늘도 처음 도착하시자마자 '비행기 안에 뭐했느냐' 하니까 '유로축구 봤다'는 얘기를 하셨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긴 시간이기는 하지만, 외교로 나가다 보면 누구를 만날지 인적사항과 무슨 얘기를 나눌지 준비하기에도 벅찬 시간"이라며 "그런데 유럽축구를 보셨다고 하니까 걱정스럽다"고 토로했습니다.

스페인 도착한 윤석열 대통령 내외. / 사진=연합뉴스
↑ 스페인 도착한 윤석열 대통령 내외. / 사진=연합뉴스

이에 함께 출연한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은 "비행시간이 15시간이다. 거기서 인터뷰하는 거 보면 자료 보느라고 쉬지를 못했다고

한다. 그리고 중간에 유럽축구도 보고 책도 봤다고 했다. 공부를 15시간 계속 할 수 없지 않냐"며 "아마 잠시 쉬는 시간에 유럽축구 같은 것도 보신 거 같은데, 방점을 어디에 찍느냐에 있는 것 같다"라고 반박했습니다.

그러면서 김 의원은 "축구 잠시 봤다고 큰 문제는 될 것 같지 않다. 좀 너그럽게 봐주시라"고 덧붙였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동훈 "수해 주민 위한 법률지원…가능한 모든 방안 강구"
  • 사망자 1명 추가, 부상·정전 등 피해 계속…"광복절 후 비 가능성 '주의'"
  • 윤 대통령 국정 '잘한다' 28%…2주 만에 "긍정 6%p↓·부정 11%p↑"
  • "러, 최전선 투입할 '죄수부대' 모집…살인범 환영, 강간범은 안 돼"
  • 연예부장 김용호, '조국 명예훼손' 혐의로 징역 8개월
  • "밧줄 묶인 채 러닝머신 달린 맹견"…견주, 동물보호법 위반 송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