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백혜련 "윤 대통령 축구 시청, 걱정스러워"…진중권 "사소한 걸로 시비"

기사입력 2022-06-29 14:41 l 최종수정 2022-06-29 14: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백혜련 "무슨 이야기 나눌지 준비하기에도 벅찬 상황"
진중권 "이런 문제 제기하는 사람 IQ 의심스러워"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 / 사진=연합뉴스
↑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 /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탄 비행기에서 축구 경기를 시청한 것을 두고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연일 비판의 목소리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이에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이러한 문제 제기를 하는 사람의 "IQ(지능지수)를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백 의원은 오늘(2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민생위기, 안보불안 속에서 빵도 사 먹고 영화도 볼 수 있지. 첫 다자외교 데뷔 전에 유럽축구도 볼 수 있지"라며 "그런데 놀러간 거 아니지 않느냐"고 비꼬았습니다.

사진= 백혜련 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 사진= 백혜련 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그는 전날에도 YTN ‘뉴스라이더’에 출연해 "윤 대통령이 사실 말실수가 굉장히 많은 상황이다. 오늘도 처음 도착하시자마자 ‘비행기 안에 뭐했느냐’ 하니까 ‘유로축구 봤다’는 얘기를 하셨다"며 "무슨 얘기를 나눌지 준비하기에도 벅찬 시간인데 유럽축구를 보셨다고 하니까 걱정스럽다"고 지적하기도 했습니다.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 사진=국회사진기자단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전날 진 전 교수는 CBS 라디오 '한판승부'에서 이러한 백 의원의 발언에 대한 평가를 묻자 "백혜련 의원 이런 분들은 의원직 내려놨으면 좋겠다”며 “이런 문제를 제기를 하는 사람의 IQ(지능지수)를 의심할 수밖에 없다. 이런 분이 과연 의정을 제대로 수행할 만한 지적능력을 가졌는지 의심스럽다"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진 전 교수는 "그다음에 늘 (야당이) 계속 지적하는 얘기는 외교 문제만 나오면 조선시대 같다"며 "꼭, 앉아서 뭐 국격이 어쩌는 둥 이런 얘기"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구체적으로 뭘 '결정적으로 잘못했다, 이런 걸 고쳐야 된다' 이랬으면 좋겠는데, 사사건건 아주 사소한 것들 가지고 시비를 거니까 없어 보인다"며 "축구를 봤는지, 안 봤는지 그걸 뭐하러 시비를 거느냐. 15시간 동안 일만 할 수는 없지 않느냐. 축구도 볼 수 있고 음악도 들을 수 있고 쉬기도 하고 그러는 거지,

너무나 당연한 걸 문제라고 지적을 하니까 문제"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스페인행 비행기에서 기자들과 만나 "힘 안드냐, 좀 쉬셨냐"는 질문에 "자료를 보느라 쉬지는 못했다"고 답했고, "10시간이 넘는 비행인데 어떻게 보내고 있나"란 질문에는 "프리미어 축구하고 유로컵도 있고, 책도 좀 보고…"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정부, 합동조사단 꾸려 폭우 피해 지역 '특별재난지역' 선포 절차 밟기로
  • 의학한림원 "코로나19 백신, 자궁출혈·혈전증과의 연관성 확인됐다"
  • 윤 대통령 국정 '잘한다' 28%…2주 만에 "긍정 6%p↓·부정 11%p↑"
  • 검찰 '신동주 불법자문 의혹' 민유성 전 산업은행장 불구속 기소
  • 강남역 슈퍼맨 딸 "새 옷 입고 나간 아빠가 한 일, 유튜브 보고 알았다"
  • 연예부장 김용호, '조국 명예훼손' 혐의로 징역 8개월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