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김승희, '자진 사퇴' 정리…30분 뒤 박순애 임명 강행

황재헌 기자l기사입력 2022-07-05 09:15 l 최종수정 2022-07-05 10: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정치자금을 사적인 일에 썼다는 의혹을 받았던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자진 사퇴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김 후보자 사퇴 30분 뒤 박순애 교육부 장관 후보자 임명을 강행했습니다.
황재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후보 지명 37일 만에 자진 사퇴했습니다.

정치자금을 렌터카 비용과 남편 보험료에 썼다는 의혹에 반박했던 김 후보자는 "관리 책임에서는 자유로울 수 없다"며 사퇴 입장문을 내놓았습니다.

윤 대통령은 출근길에서 강행 의지도 있었음을 밝혔지만,

▶ 인터뷰 : 윤석열 / 대통령
- "자기가 맡을 업무에 대한 전문성과 역량이 저는 가장 중요하다고 보고, 그런 점에서는 빈틈없이 사람을 발탁했다고 저는 자부하고"

국민의힘 내부에서도 부담스럽다는 기류가 감지되면서 결국 사퇴로 정리됐습니다.

윤 대통령은 김 후보자의 사퇴 발표 30분 뒤, 박순애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김승겸 합동참모의장 임명을 재가했습니다.

청문회 없이 임명한 배경에 대해 대통령실 관계자는 "박 후보자가 음주운전을 사과했고 교육부 과제를 해결하려면 시간을 끌기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박 후보자 임명에 대해 야당은 국민 무시라며 비판했습니다.

▶ 인터뷰 : 박홍근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원 구성을 요청하면서 조금 기다리면 될 일을 임명 강행하는 것은 인사청문회에 자신 없었던 것으로밖에 볼 수 없습니다."

윤 대통령은 김주현 금융위원장 후보자에 대해서는 오는 8일까지 인사청문보고서를 내달라고 재요청했습니다.

MBN뉴스 황재헌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김두관, 박진 해임건의안 통과에 "20년 만에 돌려줬다"
  • 성남FC 전 대표 "이재명 측근 정진상이 실질적 구단주"
  • 노벨평화상 수상자 벨로 주교, 아동 성학대 의혹…2년간 제재 중
  • 현대아울렛 화재 '6개 중 4개' 내려와 있던 셔터가 피해 키웠나
  • 김진태 강원지사 "내 이야기다" 한마디에 영화 흥행 차질 항의
  • [영상] 집 앞에 상어가?…美 플로리다주 '초강력 허리케인'에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