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배현진 "이준석, '안 했다'는 확신 있으면 간단히 해결됐을걸"

기사입력 2022-07-05 15:46 l 최종수정 2022-07-05 1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횡설수설...해야 할 말만 해라"

배현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오) / 사진 = 연합뉴스
↑ 배현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오) / 사진 = 연합뉴스

자당 이준석 대표의 '성 상납 의혹' 문제 해결을 촉구하며 최고위원회의 보이콧 선언을 한 배현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이준석 대표를 공개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배현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은 오늘(5일) 페이스북을 통해 "본인이 그 누구도 아닌 20대의 본인과 싸우고 있는 걸 온 국민이 다 안다"며 "'안 했다. 물의 빚어 송구하다' 이 열 자의 말, 스스로가 확신을 가지고 했다면 간단히 해결됐을 일을 대체 몇 달 째인지"라고 적었습니다.

배 최고위원은 "횡설수설로 시간 흘려 보내기에 이번 한 주는 그를 믿고 지지했던 많은 이들에게 너무나 아쉽고 또 가혹하지 않느냐"며 "해야 할 말만 하시라"라고 저격했습니다.

같은 날 오전 이 대표는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서 배 최고위원의 회의 보이콧에 대해 "본인이 나오기 싫다는데 뭐라고 하겠느냐"며 "배 최고위원이 최근 혁신위는 사조직이라는 취지로 발언을 했고, 지금 보니까 아니어서 결과론적으로 봤을 때 좀 민망한 부분이 있지 않을까"라고 말했습니다.

'오는 7일 열리는 당 윤리위에 대한 해명을

하라는 게 배 최고위원의 주장이다'라는 취지의 질문엔 "해명은 제가 누차 했다. 본인이 그걸 찾아보지 않았다고 해서 제가 가는 모든 자리에서 그 얘기만 하고 있어야 되나"라며 "본인이 바라는 방식이나 본인이 바라는 시점이 아니라고 해서 해명을 안 했다고 보는 것도 좀 의아하다"고 반박했습니다.

[윤혜주 디지털뉴스 기자 heyjude@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윤대통령 "불법 공매도 등 다중피해 불법행위 엄단하라"
  • 말 아끼는 장제원…이준석 '삼성가노', 박순애 거취 질문에 '소이부답'
  • 서경덕 "일본이 한국의 형님뻘이면 한국은 일본 조상뻘"
  • 현재까지 수도권 곳곳 많은 비…기상청 "2차 장마는 아냐"
  • "흠뻑쇼에 늘씬빵빵 아가씨 집결, 눈요기해라"…버스회사 문자 논란
  • 구연상 숙명여대 교수 "제가 김건희 여사 논문 표절 피해자…100% 표절"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