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한동훈 "대권주자 지지도 조사, 저와는 무관…빼달라 말라가 더 호들갑"

기사입력 2022-09-22 15:41 l 최종수정 2022-09-22 16: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동훈 "범보수권 대권주자 적합도 1위, 제가 원한 결과 아냐"

지난 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는 한동훈 법무부 장관. / 사진 = 연합뉴스
↑ 지난 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는 한동훈 법무부 장관. / 사진 = 연합뉴스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각종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권주자 적합도 조사 대상으로 본인이 들어간 것과 관련해 "저와는 무관한 것"이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오늘(22일) 교육·사회·문화 분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더불어민주당 이병훈 의원이 "차기 대권주자 적합도 조사에서 한 장관이 범보수권 1위를 차지했는데, 집권 초기에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것이 옳은가"라고 질문하자 한 장관은 "제가 원한 결과가 아니다"라며 "저는 법무부 장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하게 수행하려고 노력하고 있고 부족한 점이 아직 많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제가 여기서 '(조사 대상에서) 빼달라 말라' 하는 것 자체가 오히려 더 호들갑을 떠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조사 대상에서 빼달라고 하는 것이 정치적 도리이고, 대통령을 위하는 길'이라는 이 의원의 추가 질의에는 "그것이 정치적 도리까지 되는지는 모르겠지만, 저와는 무관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 장관은 법무부의 '검수원복(검찰 수사권 원상복구)' 시행령과 관련해서는 "법률이 위임한 범위 내

에서 적법하게 시행령을 만든 것이고, 그것이 지금 시행되고 있는 것"이라며 기존 입장을 반복했습니다.

아울러 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향한 검찰 수사와 관련해서는 "통상적인 범죄 수사라고 생각한다"며 "검경이 통상의 사건과 마찬가지로 공정하고 투명하게 수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유나 디지털뉴스 기자 chldbskcjstk@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노숙인 명의' 신종 깡통전세 사기…HUG가 피해 떠안았나?
  • 김정은 "문재인 대통령의 과도한 관심 불필요"…문 전 대통령은 동분서주 했는데
  • "총알받이 안 해" 러시아 징집 반대시위 속 우크라이나 공격
  •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 경찰 조사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영동고속도로서 12중 추돌 '쾅쾅쾅'…아들 구하려다 참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