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내일부터 윤 정부 첫 국정감사 돌입…여야 전운 고조

기사입력 2022-10-03 10:00 l 최종수정 2022-10-03 10: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윤석열 정부의 첫 국정감사가 내일(4일)부터 시작됩니다.
대통령의 비속어 논란과 전 정부의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등 굵직한 사안을 두고 여야는 첫날부터 정면충돌을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전민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정권 교체 후 다섯 달 만에 열리는 이번 국정감사에서 야당은 조직적인 대정부 공세를 예고했습니다.

가장 격렬한 충돌은 윤석열 대통령의 영국과 미국 순방 중 논란을 두고 일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은 미국 순방 중 윤석열 대통령의 비속어 논란을 재차 캐묻는 것은 물론, 대통령이 한 차례 거부했던 박진 외교부 장관의 사퇴를 거듭 요구할 것으로 보입니다.

국민의힘은 외교 상대국이 문제 삼지 않는다는 점을 내세워 '국익 자해 행위'라는 방어 논리를 펼 예정입니다.

외교부 국감은 국감 첫날인 내일(4일)로 예정돼 있습니다.

대통령실 이전 비용 관련 의혹과 사적 채용, 김건희 여사의 주가조작 의혹도 도마에 오를 전망입니다.

여당은 지난 정부를 정면 조준해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과 북한 어민 강제북송 사건을 꺼내 들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감사원이 서해 피격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를 통보한 것을 두고도 진통이 예상됩니다.

올해 국정감사는 다음 달 3일까지 한 달 동안 783곳의 피감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되는데, 격렬한 정쟁으로 정작 민생은 뒷전으로 밀릴 것이라는 우려가 벌써부터 제기되고 있습니다.

MBN뉴스 전민석입니다. [janmin@mbn.co.kr]

영상편집 : 김민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경찰, '위장 전입 의혹' 유승민 불송치 결정
  • 윤상현 "전당대회 4월 말 지나야...5월이 현실론적"
  • “저게 여자?”…여자 상관 모욕·동기 훈련병 폭행한 20대 육군 훈련병 구속
  • 이탈리아 휴양지 이스키아섬 산사태…8명 사망·4명 실종 '안타까워'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카타르] 고개숙인 손흥민에 말없이 안아준 구자철…"내 마음이 찢어진 하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