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재명 비방글에 文 또 좋아요 눌렀다"…이재명, 지지층 달래기 나서

기사입력 2022-11-29 10:05 l 최종수정 2022-11-29 10:41
“우리 안의 차이가 아무리 커도 상대와의 차이만큼 크지는 않다”

발언하는 이재명 대표 / 사진=연합뉴스
↑ 발언하는 이재명 대표 / 사진=연합뉴스

“다른 점을 찾아 갈등 분열할 것이 아니라, 같은 점을 찾으며 힘을 모아야 한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25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남긴 글입니다.

이 대표는 “우리 안의 차이가 아무리 커도 상대와의 차이만큼 크지는 않다”며 “우리 지치지 말고 같이 나아가자”고 당부했습니다.

그러나 이 대표의 글이 민주당 지지층 간의 대립을 가라앉힐지는 미지수입니다.

지난 26일 이 대표를 ‘사이코패스’라고 비방한 트위터 게시물에 문재인 전 대통령이 ‘좋아요’를 누르면서 논란이 일었습니다.

이 대표 지지자들은 “한 두 번이 실수지 대체 몇 번째냐. 정말 화난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이게 문 전 대통령의 진심이구나 의심하게 된다”고 규탄한 바 있습니다.

이처럼 당내 분열이 심화되는 가운데, 민주당 지도부는 ‘화합’을 연일 강조하고 있습니다.

박찬대 최고위원은 어제(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無信不立’(무신불

립·믿음이 없으면 설 수 없다)이라는 사자성어를 올렸고, 다수 친명계 의원들은 SNS에 ‘나는 이재명과 정치공동체다’라는 제목으로 '해시태그(#) 챌린지'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 대표 측 관계자는 팬카페에 올라온 글에 대해 "당내 결속을 다지는 취지”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선예랑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sunyehrang@naver.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