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국조 특위' 만난 유가족…"철저한 진상규명 해 달라" 호소

이병주 기자l기사입력 2022-12-02 10:03 l 최종수정 2022-12-02 11:09

【 앵커멘트 】
여야의 대립으로 출범 직후부터 애를 먹고 있는 이태원 참사 국정참사 특별조사위원회가 어제(1일) 유가족들을 만났습니다.
여당 위원들은 "공식 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잡은 일정"이라며 참석하지 않은 가운데, 유족들은 참사의 진상을 밝혀달라며 눈물로 호소했습니다.
이병주 기자입니다.


【 기자 】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위원들과 유가족들이 만났습니다.

유가족 측은 위원장과 여야 위원들 모두에게 만나자고 요청했지만, 국민의힘은 공식 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잡은 일정이라며 참석하지 않았습니다.

▶ 인터뷰 : 김교흥 /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야당 간사
- "여당이 자리가 비어 있는 거 보면서 유가족 뵙기가 정말 죄송스럽고 착잡하다는 말씀부터 드립니다."

우상호 특위 위원장은 세월호 당시 사태수습 후 물러났던 이주영 전 장관을 거론하며 이상민 장관의 겨냥했습니다.

▶ 인터뷰 : 우상호 /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위원장
- "지금 당장 물러날 수 없다면 국정조사가 끝나고 나서 사퇴하겠다는 약속이라도 해주셔야 하는 것이 아닌가…."

위원들을 만난 유가족은 눈물로 진상규명을 호소했습니다.

▶ 인터뷰 : 고 이지한 씨 어머니
- "사랑하는 우리 158명 아들딸들이 왜 돌아올 수 없었는지 명명백백하게 밝혀 주십시오. 정말 간절히 호소드립니다."

'공정과 상식이 있는 대한민국이냐'고 반문하며, 국정조사에 미온적인 여당을 향해 무릎까지 꿇었습니다.

▶ 인터뷰 : 고 이지한 씨 아버지
- "우리 지한이, 억울하게 죽은 아들 진실을 밝혀 주십시오. 부탁드립니다."

유가족들은 국회 내 희생자 추모공간과 유가족 소통공간, 유가족의 조사 참여 등 6가지 요구를 전달했습니다.

MBN뉴스 이병주입니다.[ freibj@mbn.co.kr ]

영상취재 : 문진웅 기자, 한영광 기자
영상편집 : 송지영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