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연극계, 각종 비리 자체 정화한다

기사입력 2011-10-19 09: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연극계가 출연료 미지급과 제작비 횡령 등 각종 비리에

대해 자체적으로 제재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서울연극협회는 오는 11월 30일까지 공연 비리와 관련한 피해 사례를 접수, 가해자에 대한 징계 방안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오늘(19일) 밝혔습니다.
협회 측은 비도덕적인 제작사나 연출가 등이 대관료 미납, 출연료 미지급 등의 문제를 일으키는 일이 빈번해, 이번 일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대장동 여파? 이재명, 1주 만에 4.2%P↓…尹 28.8% 1위 탈환
  • 윤석열 "이낙연 꼼꼼함·이재명 깡 닮고파"…추미애 질문엔 '진땀'
  • '장제원 아들' 노엘 무면허 운전·경찰 폭행 블박 영상 공개
  • 국민의힘, 국정농단 이후 첫 40%대 지지율…민주당 32.5%
  • 황교익, 윤석열에 "왕당파의 왕…목을 베는 것이 혁명"
  • [영상] "팔다리 없어도"…웨딩드레스 입은 남성의 감동스토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