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열대야로 한밤 피서객 늘어

기사입력 2006-08-04 06:32 l 최종수정 2006-08-04 06: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남부지방에 닷새째 열대야가 계속되는 등 전국이 밤에도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어젯밤

청계천에는 평소의 2배 가까운 많은 시민들이 찾아 청계천 분수와 폭포에서 더위를 식혔습니다.
또 한강변에도 가족단위로 밤 피서객들로 붐볐습니다.
기상청은 무더위를 몰고 오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세력이 강해 앞으로도 2주 정도 무더위와 열대야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전국 곳곳 초등생 잇단 확진…광주시, '거리두기' 3단계 격상 검토
  • 통합당 "오늘부터 국회 복귀"…국정조사·공수처 '격돌'
  • NHK출구조사 "일본 도쿄지사 선거 고이케 재선 확실시"
  • [종합뉴스 단신]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1년…직장인 45% "여전히 갑질 당했다"
  • 해운대서 미군 폭죽 난동…마스크도 없이 떼지어 활보
  • 걸그룹 AOA의 지민 '동료 괴롭힘 논란'에 팀 탈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