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상반기 예산 70% 사용…"경제불안 차단"

기사입력 2012-01-03 19:06 l 최종수정 2012-01-04 13:55

【 앵커멘트 】
정부가 올해 예산의 70%를 상반기에 쓰기로 했습니다.
경제불안에 대한 우려를 서둘러 차단하기 위한 조칩니다.
김명래 기자입니다.


【 기자 】
정부가 상반기에 쓸 예산은 전체의 70% 수준.

197조 7천억 원으로 애초 60%를 설정한 것보다 10% 늘었습니다.

금융위기 때인 2009년과 같은 수준으로, 최근 10년 사이에 가장 높은 배정률입니다.

▶ 인터뷰 : 이제훈 / 기획재정부 예산총괄과 서기관
- "각 부처에서 사전 준비기간을 거쳐서 집행기준으로 보면 상반기에 60% 내외의 집행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1분기에는 44.1%인 282조 6천억 원이 배정됐고, 2분기 25.9%, 3분기 18.5%, 4분기에는 11.5%로 정해졌습니다.

이를 통해 사업효과가 조기에 나타나도록 해 맞춤형 복지와 일자리 확충 등 서민 생활안정을 유도한다는 계획입니다.

기획재정부는 매월 2회 재정관리점검회의를 열어 자금 집행상황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김명래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