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노사정, '노사관계 로드맵' 합의 어려울

기사입력 2006-08-10 21:02 l 최종수정 2006-08-10 21: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노사관계 선진화 방안인 노사관계 로드맵 논의 시한이 다음달 4일로 연기됐습니다.
노사정은 대표자 회의를 통해 논의를 계속하지만, 핵심사안에 대한 입장이 팽팽히 맞서 로드맵에 대한 전반적인 합의는 어려울 것이란 분석입니다.
보도에 이혁준 기자입니다.


노동부가 노사관계 로드맵의 입법예고를 늦추면서 논의 시한을 다음달 4일로 연기했습니다.

핵심 쟁점이 많이 의견을 좁히기가 쉽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 김원배 / 노사정위원회 상임위원
-"이달 중순에 입법예고하겠다는 정부안은 일단 철회됐고, 다음달 4일까지 집중 논의해서 합의 타결하는 쪽으로 정부가 입장을 바꿨습니다."

노사정 대표들은 전체 40개 과제 중 23개 과제에서 의견 일치를 봤지만, 노조 전임자 임금 지급 등 17개 핵심 쟁점에서는 평행선을 달렸습니다.

특히 복수노조 교섭창구 단일화와 노조전임자 임금지급 금지 등 핵심 사안은 사실상 합의가 어렵다는 지적입니다.

따라서 재계 일각에서는 정부가 주도적으로 나서 핵심사안을 조율해야 한다고 주장합니다.

이런 가운데 노사정 대표들은 이달 26일과 다음달 2

일 두차례 더 회의를 갖고 최대한 합의를 이끌어 내기로 했습니다.

합리적인 노사문화를 만들기 위해 태동한 노사관계 로드맵.

입법을 위한 마지노 시간까지 논의를 연장했지만, 최종 목적지에 도달하기 까지 순탄치 않은 여정이 예상됩니다.

mbn뉴스 이혁준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진 "윤 대통령 순방 '외교 참사' 폄하, 동의 못해"
  • 민주 '천공 제자 취임식 참석' 보도에 "명단 공개하라"
  • 이준석, 여당 지도부를 북한에 비유…"휴전선 위의 악당들 경멸"
  • 부산 해안서 돌덩이 든 가방 멘 60대 여성 시신 발견
  • 20분간 심폐소생술로 시민 구한 울산 버스 기사 "나중에도 똑같이 할 것"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