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걸그룹 타히티 "우린 롤모델이 없다"

기사입력 2012-08-12 13:46


걸그룹 타히티 (TAHITI)가 MBC 인기 라디오 프로그램인 '신동의 심심타파'에 출연, 자신감 있는 데뷔 출사표를 던졌다.
12일 자정 방송된 신동의 심심타파 '신인의 품격' 코너에 출연한 신인 걸그룹 타히티는 "우린 롤모델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라며 "타히티는 각자 개성이 강해 다양한 색깔을 지녔다. 기존에 없는 이미지의 걸그룹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또, 타히티의 멤버들은 슈퍼주니어의 신동, 지하철 안내방송, B.A.P의 방용국, 자두 성대모사등을 보여주며 예능감을 선보였다.
춘천 한가인으로 알려진 청순한 외모의 '지수'와 동국대 여신의 모델포스를 자랑하는 '정빈', 깜찍 발랄의 대명사 '예은', 카리스마 댄스머신 'E.J', 시크도도 보컬 '민재', 백옥피부의 반전 파워래퍼 '다솜' 여섯 멤버들의 뛰어난 미모와 개성들이 강렬한 비트의 음악과 잘 어우러져 있다.
타이틀곡 ‘투나잇’은 일렉트로닉 하우스 댄스 장르로 한층 더 세련된 음악 스타일을 선사하며 타히티의 음악적 감성과 개성 넘치는 멤버들의 매력을 폭넓게 담고 있다. 특히 남자에게서 벗어나 자유로운 영혼이고 싶은 여성의 심정을 담은 가사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음악 팬들의 귀를 사로잡고 있다.
한편, 타히티는 실시간 차트 1위로 화제를 모은바 있으며 향후 각종 음악 프로그램 무대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현우 기자 nobodyi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