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화성 플라스틱 공장 불…5천만 원 피해

기사입력 2012-09-01 18:55

오늘(1일) 오후 2시쯤 경기도 화성시 팔탄면 해창리 한 플라스틱 가공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진화됐습니다.
이 불로 플라스틱 공장과 인접 공장·주택 6개

동, 재활용 플라스틱 칩 10여 t 등이 타 소방서 추산 5천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신고자 28살 최 모 씨는 "공장에 쌓아놓은 플라스틱에서 연기와 불꽃이 나 119에 신고했다"고 전했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목격자와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갈태웅 / tukal@mk.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