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태풍 후폭풍…추석물가 비상

기사입력 2012-09-02 08:49

연이은 태풍으로 농수산품 가격이 급등하면서 한 달 앞으로 다가온 추석 물가가 우려된다는 지적입니다.
농림수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기준으로 농경지의 태풍 피해 면적은 4

만 3천5헥타르로 집계됐습니다.
닭, 오리, 돼지, 소 등도 30만 마리 넘게 죽고, 전복 등 어패류가 폐사하는 등 해상양식장 1만 6천111칸도 파손됐습니다.
과거 태풍이 덮쳤을 때 신선식품 물가가 최대 15%까지 폭등한 만큼 정부는 우선 사과, 배, 쇠고기 등 15개 성수품을 집중 공급해 물가 불안을 잠재우고 후속 조치를 마련할 계획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