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중국, 영유권 분쟁 도서 위성 감시

기사입력 2012-09-03 12:14

중국이 영토분쟁 지역인 댜오위다오와 황옌다오, 그리고 시사군도 해역을 위성을 통해 감시

하고 있다고 공개해 주변국의 반발이 예상됩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인 인민일보에 따르면 국가해양국은 즈위안 1호와 3호 위성으로 남중국해의 해당 해역을 들여다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해양국은 지난 2009년부터 위성을 이용한 해양환경 감시·감독 체계를 운영해왔으며 바닷물의 색깔과 바람 세기 등 해양 환경의 변화가 주요 관찰 대상이라고 말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