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보조금 횡령 공무원, 조만간 소환

기사입력 2006-09-08 09:07 l 최종수정 2006-09-08 0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청소년 단체 부총재의 보조금 횡령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보조금 업무를 담당한 공무원이 연계된 정황을 포착해 조만간 소환할 방침입니다.
검찰

관계자는 담당 공무원이 부총재 김모씨와 수시로 연락을 취해가며 보조금 횡령을 도운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또 부총재 김씨가 서울시 등에 사업계획서를 제출할 때 허위로 기재해 보조금을 횡령했다며 관리허술에 대한 책임을 물을지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영상단독] "손가락 지져 지문 없애"…아동 학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