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북·중 황금평 특구 일부 조기 조성

기사입력 2012-11-28 20:06

북한과 중국이 북한 황금평 경제특구 가운데 일부 부지를 우선 조성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 인민일보 자매지인 중국경제주간은 북·중이 전체 면적 14.4㎢의 황금평 특구를 단계적으로 개발하는 과정에서 1.6㎢ 정도의 초기 조성

구역을 지정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곳에는 도로, 전력,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과 특구 관리위원회 청사, 세관, 교역센터 등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한편 관리위 주임을 맡은 랴오닝성 단둥시 공산당위원회 루빙위 상무위원은 인터뷰에서 황금평에 대해 "북한의 풍부한 소프트웨어 인적자원을 활용한 전자정보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