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산모에게 무면허 진료행위 산후조리원 원장 검거

기사입력 2012-11-30 10: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 동작경찰서는 한의사 명의를 빌려 한의원을 차려놓고 무면허 진료행위를 한 혐의로 60살 양 모 씨 등 4

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산후조리원 원장인 양 씨는 지난 2010년 9월 서울 신대방동에 한의사 명의를 빌려 한의원을 차린 뒤 산모들에게 무면허 진료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또 국민건강보험공단 부담금 8천8백만 원 상당을 부당하게 지급받아 가로챈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정설민 / jasmine83@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박영선 "민주당, 이재명 당 대표 이후 분당 가능성 보여"
  • 英여왕 최측근, 영국서 태어난 흑인에 "아프리카 어디서 왔냐" 발언 후 사임
  • 생후 13일 된 신생아 낙상사고 숨긴 산후조리원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카타르] 김민재, 구자철에게 "냉정하게 얘기해 달라" 자책
  • [카타르] '한 경기 10명 레드카드' 심판, 포르투갈전 주심 배정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