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구치소 사고 여파 이틀째 '비상'

기사입력 2006-09-27 10:02 l 최종수정 2006-09-27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구치소가 어제(26일) 발생한 고압선 사고 여파로 이틀째 비상 관리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습니다.
서울구치소는 전기의 경우

어젯밤부터 비상발전기를 가동해 부분 공급되고 있고, 전화와 상수도, 급식 등도 비상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구치소 관계자는 모든 시설이 복구되려면 앞으로 1주일 가량 더 걸릴 것 같다며, 복구때까지 재소자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BTS "백신 접종" 연설...유니세프는 "중요한 메시지 감사"
  • 윤석열 28.1%·이재명 24.4%·이낙연 14.7%…양자대결서 홍준표 우세
  • 30대 베트남 남성, 음주 상태로 어선에서 소변보다 바다에 빠져 사망
  • 영국 베아트리스 공주 첫 딸 출산…왕위 서열 11위
  • 문준용, 양구군서도 7천만 원 배정…2년 6개월간 2억 넘는 예산
  • 약혼자와 자동차여행 중 실종된 20대 여성, 시신으로 발견…약혼자는 행방 묘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