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구치소 사고 여파 이틀째 '비상'

기사입력 2006-09-27 10:02 l 최종수정 2006-09-27 10: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구치소가 어제(26일) 발생한 고압선 사고 여파로 이틀째 비상 관리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습니다.
서울구치소는 전기의 경우

어젯밤부터 비상발전기를 가동해 부분 공급되고 있고, 전화와 상수도, 급식 등도 비상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구치소 관계자는 모든 시설이 복구되려면 앞으로 1주일 가량 더 걸릴 것 같다며, 복구때까지 재소자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대법 "다스는 MB 것"…이명박, 징역 17년·벌금 130억 확정
  • WTO 선거 유명희 '열세'…미국 깜짝 '지지선언'
  • 프랑스 니스서 흉기 공격…"최소 3명 사망, 1명 참수"
  • 정정순 체포동의안 본회의 가결…5년 만에 통과
  • '대주주 3억' 논란에 뿔난 '동학개미'…여당 "걱정말라"
  • 윤석열, 대전고검·지검 방문…추미애, 비판한 검사 공개 저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