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 게임머니 판매상 대거 적발

기사입력 2006-10-02 09:22 l 최종수정 2006-10-02 0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터넷 포커 게임 사이트에서 특정 이용자에게 게임 머니를 몰아주는 이른바 '수혈 프로그램'을 개발한 업자들이 최초로 형사처벌 됐습니다.
검찰은 이 프로그램을 작동시켜 게임 머니를 매매한 혐의로 문모씨

등 판매상 39명을 불구속 기소하고, 영세 판매상 16명을 약식기소 했다고 밝혔습니다.
문모씨 등은 게임머니 판매업소 운영자 139명에게 매달 10만원씩을 받고 프로그램을 판매하는 방식으로 모두 776억원의 게임머니를 팔아 76억원의 불법 수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4차 재난지원금 19.5조 추경 확정…7월부터 손실보상
  • 정진석 추기경 건강 악화…병원 입원 치료
  • 공적장부 '일본 이름' 지운다…'친일파 땅' 팔아 유공자 후손에
  • 홍준표 "형수에 쌍욕, 여배우와 무상연애" 이재명 또 저격
  • 세븐틴 민규 측 "장애 학우 학폭 없었다...활동은 일시 중단" [전문]
  • [픽뉴스] 김동성, 양육비 지급내역 단독 공개…노엘 폭행영상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