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친환경 대기업 오염사고 빈발

기사입력 2006-10-02 14:27 l 최종수정 2006-10-02 14: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부가 환경친화기업으로 지정한 대기업들이 하천에 유독물질을 무단 배출하는 등 오염사고를 일으키는 일이 끊이질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환경부

의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03년부터 수질과 토양 오염 사고로 행정 처분 등을 받은 환경친화기업은 21개업체에 이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오염사고로 행정 처분을 받은 기업은 삼성과 현대차, LG, 두산, GS, 한화 등 대기업 계열사가 대부분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만취 순경, 차 훔쳐 도주…간부 아버지는 은폐 시도?
  • 인권위 "박원순 성적 언행 일부 성희롱" 직권조사 결론
  • '불륜·음주운전' 잇단 구설에 부산경찰청 '술렁'
  • 국제유가, 글로벌 공급 불안에 WTI 1%↑…금값은 약보합세
  • 리콜 받은 코나 EV서 또 불…국토부, 결함·리콜 적정성 조사
  • "멈춰달라고 했는데도…" 노래방서 지인 성폭행한 전직 야구선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