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영동선 철도 낮 12시쯤 정상화

기사입력 2006-10-24 14:02 l 최종수정 2006-10-24 14: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동해안 지역에 내린 기습폭우와 강풍으로 지반이 침하됐던 영동선 철도가 오늘 낮 12시쯤 완전 복구돼 정상 운행되고 있습니다.
한국철도공사 강원지사에 따르면 오

전 6시 30분쯤 동해시 천곡동 철로 지반이 폭우와 파도로 인해 50m가량 침하되는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철도공사는 이에 따라 동해-묵호 구간의 경우 승객들의 안전을 위해 버스로 연계 수송을 실시하는 한편 복구작업을 벌여 낮 12시쯤 침하된 구간을 완전 복구했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심정지 올 때까지 '폭행'…술 취해 동료 때린 남성
  • 6월부터 마스크 5부제 안 한다…언제든 구매가능
  • '렘데시비르' 국내 첫 코로나19 치료제 되나…"'도입 준비 중"
  • 아시아는 왜 코로나19에 강할까?…습관·변이 등 복합
  • [단독]파주살인 부부, 사체유기 차량에 친딸을…
  • 구출되자 연신 "만세" 만삭의 위안부 영상발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